태그 : 자동차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스즈키 허슬러 엔진오일 교환(30,264km) - 헬릭스 울트라 5W30

TPMS도 없고, 카페에서 보니 응급처치 키트 중에 공기압 조절할 수 있는게 있다 하여 겸사 겸사 잉복이 타이어에 바람 넣어 봄▼ 이게 응급 키트. 뭔소린지는 모르나 그림이 있으니 따라 해 봅시다▼ 38? 정도로 넣는다고 하길래 대략 맞춰 봄.▼ 이 액체는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암튼 엔진오일 교환할 때가 다가 와서 대강 ...

잉복이 수난 시대

이제 2만 5천을 향해 가고 있는 잉복이.. 그동안 느낀 건 모빌1이 쓰레기 라는거.. 대체 누가 '평타'라 했지? 완전 별로임. 엔진 갈리는 느낌... 내 주행습관과는 맞지 않는 것 같다. 처음 썼을 때 처음이라 그런가? 하고 두 번 썼는데 완전 아니올시다네. 다신 쓰나 봐라 퉤퉤▼ 자동세차 첫경험전주 다녀 오는 길에 갑자기 눈? 비?가 내...

세 번째 엔진오일 교환 모빌1 EP 5w-30 (15,321km)

▼ 오늘 날씨 너무 좋아. 안 찍을 수가 없는 하늘. 하지만 후보정 해서 망함....▼ 볼 때 마다 감탄하는 내 차. 너무 이뻐ㅠㅠㅠㅠ▼ 아무튼, 어느덧 엔진오일 갈 때가 되어 찾아간 정비소. 잔유 제거 해 주는 곳 찾아서 감.매일 가는 집 앞 티스테이션은 그냥 오일 빼기만 해서 검색하여 찾아감. 두 곳 더 전화해 봤는데...

스즈키 허슬러 잉복이 세차는 기본이 두 시간이야

2주전, 올 비도 다 온 것 같고 기온도 어느정도 올라가서 퇴근 하자마자 세차장 고고.이 작은 차를 난 대체 뭐하느라 맨날 세차만 했다 하면 두 시간이 넘게 걸리는 걸까. 자주 안해서 때가 워낙 많아 그른가▼ 정말 더럽다.. 3월 초에 비 몇 번 왔는데 그 때 논길에 난 도로에 움푹 패인 곳의 물 웅덩이를 지나가니 저 지경..▼ 못...

블랙박스-차선 변경 아니고 그냥 들이 받기

두 번째 엔진오일 교환 (10,188km)

잉복이 엔진오일 교환. 이번엔 5W-30확실히 가볍다. 지난번 0W-40은 힘있게 쫙 올라갔는데 이번엔 가볍다. 연비가 3km 줄긴 했어도 안정감 있는게 나름 나쁘진 않았음.이제 날도 풀리고 연비도 다시 20 위로 올려야징▼ 에어필터 깨끗하구먼....▼ 빼내는 오일 상태도 괜츈.오일 사기 귀찮아서 그냥 갔더니 오일이 별로 없어......

스즈키 허슬러 에어컨 필터 교환

잉복이(스즈키 허슬러) 에어컨 필터 교환함사실 에어컨 필터는 생각도 안하고 있다가 얼마전 엔진오일 교환 포스트에 뫄뫄 님이 하신 말씀에 생각이 남. 카페를 뒤져 국내 호환 제품을 찾아보니 12년 이전 마티즈크리에이티브에 들어가는 게 맞다고 하여 보쉬 S5571 2개를 구입.▼ 순정은 테두리 딱딱한데 새로 산건 그냥 종이 테두리 인듯. 그리고 ...

스즈키 허슬러 잉복이 첫 엔진오일 교환!! (5,178km)

▲ 나름 단골 티스테이션. 사장님이 알아 보는 사이.비둘기 탈 때 자주 갔던 집 앞 티스테이션. 비둘기 말년에 좀 소홀해져서 뜸하긴 했지만 그래도 안면 있는 사이라 오일만 사 가서 교환하러 갔다. 사장님이랑 정비사분 놀라심 ㅋㅋ 그리고 차 폭이 워낙 좁아 차 들어올리는 기계 올라갈 때 빠질까봐 조마조마 '~'▼ 미리 사 둔 오일과...

똘똘이의 연휴

▼ 또지 기↘여↗워~ 또또야 야바~ 또지야 나낭해~ 하던 시절은 어디가고 초등학생이 된 쥰은 똘이를 엄청 아낀다.비교 포스팅 : 쥰똘 사진들▼ 올 추석 쥰 치마폭 똘이▼ 작년 추석에도 쥰 치마폭 똘이▼ 2003년 추석 L언니 치마폭 똘이▼ 2003년 추석 지미(쥰엄마) 치마폭 똘...

오빠 차 뽑았다, 널 데리러가::16년 탄 비둘기 안녕, 658cc 허슬러 안녕?

질렀다. 진짜 말 그대로 질렀다. 고민은 한 달 넘게 하고 그냥 질렀다. 씀씀이가 평소엔 거의 없다시피 하지만 가끔 이렇게 빵 터진다. 내 생에 가장 큰 돈을 질렀다. 그래서 드디어 나도 저런 열쇠다! 옛날 열쇠 아니고 저렇게 숨어 들어간 열쇠!그리하여 톨님이 뽑은 차는 스즈키 허슬러 SUZUKI Hustler▼ 오, 커 보인다. 차 엄청 커보여~▼ 하...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