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유여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2019 8월초 미국서부 그랜드서클 여행 - 라스베가스로, 후버댐

이제 그랜드서클 일정은 모두 마치고 라스베가스로 돌아가는 날. 455km를 열나게 달려서 도착하면 된다. 가다가 후버댐 하나 보고.브라잇 엔젤 롯지에서 9시 30분에 체크 아웃. 그랜드 캐년 그냥 떠나기 아쉬워서 포인트 하나 더 들르려 했는데 일반 차량은 진입 금지였고 덕분에 일방통행이라 한 참을 돌아서 빠져나갔다...얼마쯤 주행 했을까? 오른쪽 앞바퀴...

2019 8월초 미국서부 그랜드서클 여행 - 모뉴먼트 밸리, 포레스트검프힐, 그랜드캐년

↑어제의 모뉴먼트 밸리↑남들은 일출이다 일몰이다 잘도 구경하고 그러는데 유여사님과 톨님은 암막 커텐치고 쿨쿨 자다가 겨우 일어났더니 해가 벌써 쨍하고 떴다.인줄 알았지만 이미 6시 40분 쯤이 저지경임.(첫번째 사진). 아침 느즈막히 체크아웃하고 뷰 호텔 안에 있는 기념품 가게에서 조카들 티셔츠를 구입. 유여사님 은근히 기념품 쇼핑...

2019 8월초 미국서부 그랜드서클 여행 - 엔텔로프 캐년, 모뉴먼트 밸리, 뷰 호텔

그랜드 서클 여행 3일째, 느즈막히 7시 30분에 일어나서 아침으로 햇반과 미역국어퍼 엔텔로프 캐년 투어를 11시인가 11시 반인가로 미리 예약해 놔서 9시 30분에 체크아웃 했다.12시 언저리는 해가 머리 위로 올라가서 캐년 안으로 쏟아지는 빛이 예쁘다고 투어 가격도 다르다. 일찌감치 예약 했지만 여러군데가 거의 마감이라 겨우겨우 찾아서 예약했는데 다...

2019 8월초 미국서부 그랜드서클 여행 - 브라이스캐년, 코랄샌드듄, 나바호브릿지, 호스슈벤드

미국 2일째, 브라이스 캐년 브라이스뷰로지에서 숙박을 하고 아침 일찍 일출을 보러 뷰포인트로 고고. 일단 일출포인트 이름 값은 하겠지 해서 간 선라이즈 포인트아 추워도 너무 춥다.... 긴팔은 지미에게 들려서 다 한국 보내버렸는데 추워도 너무 추워...... 저 멀리 지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기다리다간 얼어 쥬금..... 그래도 보긴 봐야지........

엄마랑 조카랑 호텔 1박 휴식

이제 곧 2주간 나가기도 하고 해서 1월엔 안잡으려 했지만 유여사님 놀멍쉬멍 하시라고 그냥 1월에 예약한 콘래드. 원래는 성인 2인이었으나 지미가 '우리 딸도 데려가' 하여 쥰도 합류▼ 정말 별난 어린이야... 입실 하자마자 책상 발견하고 파닉스 워크북 가방에서 척 꺼내어 풀고 있다.... 심지어 어디서 배우는 거 아니고 그냥 집에 있는 책&...

일본 아오모리 온천여행 3박4일 ⑥-1 미치노쿠 마쯔리야-공연과 저녁을 함께

일본 아오모리 온천 - 호시노리조트 아오모리야의 저녁 식당 미치노쿠 마쯔리야아오모리 지역의 4대 마쯔리(축제)를 간략하게 보면서 저녁 식사를 할 수 있는 것으로 예약함▼ 기분내서 유카타를 빌려 입고 저녁먹으러 고고▼ 저녁 식사 예약권인데 뒷면에 이렇게 설명이 나와 있다.▼ 식사 입장전 사과 샴페인을 주는데 난 술을 못마시니까 쥰과 함께 사과주스, 유여사...

자취생 일용할 양식 쟁이기(엄마표 반찬 득템!)

원래 집에 가서 반찬 잘 안가져 오는데 이번엔 이것저것 다 담아달라고 요청! 보름날 나물도 못 먹고 찰밥도 못 먹고 해서 나름 혼자 속상했던게 있었나보다. 덕분에 오늘 하루종일 유여사님 부엌에서 시달리심. 못된딸년 늙은딸년 때문에 더 늙은 엄마 고생하심▲ 장조림. 달걀 밑에 소고기 잔뜩▲ 생선 조림이 먹고 싶어서 말씀드렸더니 갈치조림이 뙇▲ 나물1 이름...

유여사와 아이들 - 사무실 책상/자리 공개

유여사와 아이들은 우리 가족 밴드 이름이다.지미가 오늘 부서 발령 소식과 새로 옮긴 사무실 자리 책상 사진을 올린 것을 보고 갑자기 다들 어떤 곳에서 일하는 지 궁금해졌다. 그래서 자리 뽐내기(사무실자리책상공개)를 하기로 함.▲ 기호 1번 지미 자리애 놓은 아줌마들이 흔히 겪는 손목 터널 증후군(드꿰르벵)으로 마우스를 왼쪽에 놓은게 포인트.적절한 파티션...

2012년 추석의 하루

음식은 바로 해서 먹어야 맛있는게 정답. 이번 계적(제사 닭)은 로스트 치킨이다! 아침부터 치맥을 부르는 차례상을 만들어 보이겠다는 결심을 하고 새벽같이 일어났더니 서쪽 하늘에 환하게 뜬 달님께서 보고 계셔일찌감치 준비 한다고 했는데 벌써 해가 떠서 온 동네가 환해지고 있다. 얼른 차례를 지내고 나서 밖에 나가 지방도 태우고, 밥 먹고, 목기랑 병풍 정...

2012 뉴질랜드 캠퍼밴 여행(Day 4) - 구불구불 해안선의 밀포드 사운드

<지난 여행기>2012 뉴질랜드 캠퍼밴 여행(Day1) - 서울에서 크라이스트처치 1박2012 뉴질랜드 캠퍼밴 여행(Day2) - 캠퍼밴 인수, 글렌태너 홀리데이 파크2012 뉴질랜드 캠퍼밴 여행(Day 3) - 이국땅에서 차례지내고 테아나우로2012.1.24. 화요일 Day 4나름 만들어본 영국식 아침식사(?)  계속해서 달려왔던...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