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연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2019 과천 국립 과학관 교사 초청 연수

▼ 알림판에 떠서 신청한 과천 국립 과학관 초중고 교사 초청 연수톨님은 전국 단위의 집합 연수를 41조 연수 기간에 하나 이상은 꼭 들으려고 한다. 4년 전 쯤만 해도 전국 단위 집합 연수를 많이 모집 했는데 요즘엔 거의 찾기가 힘들어(정보 검색 능력이 떨어지나?) 참여를 못하고 있다. 그러다가 겨우 알림판에서 찾아 신청한 연수.운영위원회 날...

땜빵 연수 - 경주 더케이 호텔

2016.8.9-101박 2일 땜빵 연수. 원래는 대구 소프트웨어 고등학교랑 새론초 견학이라서 경주까지 갈 필요가 없었는데 성수기라 대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숙소가 없어서 경주에 숙소(더케이 호텔)를 잡았다고 한다. 나는 담당자가 아니나 VP님께서 꼭 가고 싶어하셨는데 혼자 가기는 뭐하니 연수 참가자를 찾길래 그냥 내가 간다 했다.▼ 경주 더케이 호텔▼...

2016 문화재와 학교교육 연수 - 무형문화재 105호 사기장 전수장 영남요 견학

경북 문경 무형문화재 105호 사기장 전수관 영남요 견학무형문화재는 7대 도공이고 8대인 아들은 전수자, 9대 손자까지 가업을 이어가고 있다. 3대가 함께 만들었다는 가마하얀 천장이 까맣게 그을렸다.▲ 이 분이 무형문화재 전수자, 강의 해 주심.도자기라 하면 단순히 물레를 돌려 성형하는 것만 생각했는데 보통 흙에서 불순물 제거하고 도자기를 만들기 위한 ...

2016 문화재와 학교교육 연수 @ 한국전통문화대학교, 부여

2016.8.1.~8.5. 지난 5일간 부여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교육원에서 있었던 문화재와 학교교육 교사 연수. 8월 첫 주가 대한민국 휴가 기간이라서 내려가는데 살짝 막힘. 그리고 강사분마다 휴가기간에 박수쳐 드린다며 다들 한 말씀 하심 ㅎㅎ사실 전통문화대학교는 처음 접하는 곳이 아니다. 지난 엄마 생신에 갔던 부여 롯데 리조트 바로 옆에 있어서...

소비자교육 연수 간식, 건국대학교 중식

관련글: 2016 소비자교육 교사연수, 한국소비자원 @ 건국대학교▼ 7/27, 1일차 중식▼ 7/28, 2일차 중식▼ 7/29, 3일차 마지막 중식▼ 점심을 먹고 강의실로 돌아오면 이렇게 과일 컵이 기다리고 있다!▼ 연수의 꽃, 다과난 연수 기간 동안 빈츠 2개랑 브라우니 1개 까먹음. 커피는 일절 입에도 안대고 다른 차를 좀 마셔볼껄. 암튼 오예스는 ...

2016 소비자교육 교사연수, 한국소비자원 @ 건국대학교

방학 후 첫번 째 연수 - 한국소비자원에서 주최하는 소비자교육 연수가 끝이 났다. 장소는 건국대학교 쿨하우스 연수원이어서 건대 식당 밥을 3일 동안 먹었음.언제부터였는지는 모르겠는데 전국적으로 모집하는 연수는 1년에 꼭 하나 이상은 들으려고 하고 있다. 그만큼 강사의 질도 좋고 수강생의 질도 좋다. 방학 내내 흔히들 말하는 '41조 연수' 말고 다른 집...

2013 체육연수 in 태릉선수촌

기다리고 기다렸던 태릉선수촌체육연수. 작년에도 공문을 보긴 했지만 일정이 맞지 않아 신청을 못했었다. 이번엔 공문 보자 마자 바로 신청! 확정 공문이 나오고 방학을 하고 드디어 입촌.3박 4일 일정으로 30시간 동안 현장에서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것들을 배울 수 있었다. 정말 이렇게나 좋은 연수일 줄은 몰랐는데 강사님들도 (한 명 빼고) 내용도 정말 ...

태릉선수촌 이야기

태릉 선수촌에 입촌(?)한 지 이틀이 지났다. 벌써 반이나 가버렸네. 내일이면 집으로~ 거창한 카메라를 들고 다니기가 녹록치않기 때문에 아이패드 가져왔는데 이거 역시 거창하긴 마찬가지; 선수식당을 이용하기 때문에 모두 골라 담으면 한 끼에 2,000kcal의 열량을 자랑하는 한 끼 식사를 경험할 수 있는데 그걸 여태 촬영하지 못했다니 톨님의 실수? 굴욕...

영월드 연수 2주차

합숙 연수 2주차. 지난 주말 토요일 오후까지 수업이 있었지만 난 영재교육 연수 출석고사가 있어서 결강서를 제출하고 금요일 저녁에 나왔다. 그리고 일요일 저녁에 다시 들어오지 않고 월요일 아침(어제)에 들어왔는데 다시 집에 가고 싶다.시간표를 보면 오전 9시에서 오후 8시까지 수업이 쭉 있는데, 저녁 식사 후 일정이 있는게 이렇게 힘든 건지 몰랐다. 수...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