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3가 탑골공원 유진식당, 소문난집 얌얌쩝쩝

탑골공원은 코로나 때문에 출입 금지인데 그래서인지 그 주변을 빙 둘러서 담 밑에 할아버지들이 서 계시더라




1호선 종로3가역에서 내려 미리 검색해 둔 "유진식당" 찾기. 분명히 여기가 맞는데 탑골공원 담 밑에 있는 포스 가득한 할아버지들에게 시선을 빼앗겨 코 앞에 있는 식당 알아보지도 못하고 좀 헤맴






혼자 온 손님이 반, 같이 온 손님이 반.






평양냉면이 여기 대표메뉴라 하니 평양냉면은 별로지만 그래도 하나 시키고





녹두지짐도 대표메뉴라 하니 그것도 하나.

냉면의 달걀 반쪽을 이번에도 양보 받고 설렁탕 못 먹은 걸 아쉬워 하며 나옴. 맛을 평가하기엔 내가 평양냉면 먹어 본 적이 이전에 한 번 밖에 없어 뭐라 말을 못하겠다. 유명하다 하면 그 이유가 있는 거겠지? 녹두지짐은 두툼하고 바삭해서 맛있다. 근데 내 입엔 좀 짰음








다음은 브런치아점으로 먹은 국밥.

뭐 먹을까 엄청 고민하다가 지도에서 이것저것 보다 보니 국밥이 2,000원이라네???? 헐 꼭 한 번 가봐야겠다 해서 가 봄. 가게에 들어가면 주문 안받고 그냥 바로 인원수 대로 국밥이 나온다.




반찬은 소금, 고춧가루, 깍두기(흐물흐물...)


얼근한 국밥이라 그런가 내가 먹기엔 좀 매웠다. 그래도 2000원에 한 끼 해결이라니 참 훌륭하군



종로에 이런식의 노포(오래된 가게를 노포라 한단다. 검색했을 때 노포 노포 거리길래 무슨 소린가 했음) 식당이 많고 가격도 저렴한 것 같다. 한 끼씩 싼 국밥 먹으면서 노는 거 좋을 것 같음.

핑백

  • 버닝티오알와이 : 목시 인사동 스테이 할 때 2박 3일간 먹은 것들 2020-07-14 10:58:29 #

    ... 이번 목시 호텔 2박 3일 스테이 할 때 먹은 것들. 호텔 가는 길에 들른 유진식당에서 점심으로 평양냉면과 녹두지짐이 먹고(관련 포스팅: 종로3가 탑골공원 유진식당, 소문난집) 저녁은 익선동 한옥거리에 가서 연어덮밥과 갈비덮밥 먹음 그 전 주 명동 알로프트 스테이 할 때 크리스피크림도넛 먹고 싶다고 사달라고 했다가 다른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