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7월말 캐나다 로키(밴프,재스퍼) 여행 - 밴프 설퍼산곤돌라, 투잭호수 2019 캐나다로키,미국그랜드서클

캐나다 마지막 날 :: 밴프 설퍼산 곤돌라, 투 잭 호수


밴프에 있는 설퍼산 곤돌라로 오르기. 캐나다 로키 산맥 여행은 호수를 많이 간다고 하는데 어째 톨님은 호수보단 등산을 더 많이 한 것 같다. 암튼 아침 일찍 나와서 설퍼산 곤돌라 매표소로 고고~!

재스퍼 스카이트램처럼 여기도 무슨 패키지가 있었던 것 같은데 기억이 잘 안남. 암튼 표 끊고 줄 서서 들어가려고 하는데 표 체크 하는 직원분이 한국분 같음? 우리 한국말 하니깐 한국어로 말 걸어줌!! 워킹홀리데이일까? 암튼 너무 반가웠고 엄청 잘해줬다. 지금은 너무 시간이 지나서 뭘 잘해줬는지는 기억이 안나지만 우리가 뭘 부탁했는데 그거 되는지 알아봐주고 암튼 방가방가



▼ 이렇게 곤돌라를 타고 설퍼산 어퍼 스테이션으로 고고




▼ 곤돌라를 타고 내리면 나무 데크 밑에서 산양들이 낮잠 자고 있음. 사람을 전혀 무서워하지 않는다.






▼ 설퍼산 어퍼스테이션에서 내려다 본 밴프 다운타운







▼ 역시 샌드위치로 간단히 배를 채우고 쩌기 2시 방향에 보이는 저기까지 다녀오기로




▼ 한 참 콩쿨 준비하려고 시작한 곡 쳐보라고 했더니 잘 치다가 삐진 쥰


아무튼 설퍼산 곤돌라를 마지막으로 이제 캐나다 공식 일정 모두 마치고 캘거리로 돌아가기만 하면 됨. 너무 아쉽다...... 특히 지미랑 쥰은 한국으로 돌아가야 해서 정말 마지막 날, 마지막 일정이다. 아쉬우니 돌아가는 길에 있는 투 잭 호수나 미네왕카 호수를 들렀다 가자.....



▼ 투 잭 호수. 다 캐네디언인가요? 1가구 1카약 이상이 필수인가요? 엄청 여유로워 보인다. 따뜻한 햇살 아래 피크닉, 캠핑 하고 호수에서 카약 타고 수영하는 사람덜..




▼ 캐네디언 롸끼~스 안녕, 캘거리로 고고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