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취 2년차 - 온라인집들이/주방부엌인테리어/셀프인테리어/싱크대원목상판 토리라이프

자취 2년차 - 온라인 집들이/인테리어/비포앤애프터/자취방셀프인테리어에서 이어짐



▼ 원래 부엌

사실 이 집이 나 이사 오기 6개월 전쯤? 그 때 싱크대 교체+도배장판 공사 했단다. 그래서 원래 아파트 기본 싱크대는 양문냉장고가 안들어가게 컸는데 나름 싱크대 교체해서 양문냉장고 들어가게 공간이 나왔다. 잘 보면 타일이 좀 남음.
싱크대도 맘에 안들어서 바꾸고 싶었지만 예산 문제도 있고 바꾼지 얼마 안된 새거라 충분히 쓸수 있음. 하지만 저 스뎅판!!!! 저건 견딜 수 없어!!!!!!! 원래도 원폭 상판이 꿈이기도 했고.
그래서 바꿨다.

자취 셀프 인테리어-원목싱크대, 싱크대원목상판, 우드싱크대, 오리나무(앨더) → 이전 포스팅 참고


기존의 스뎅상판은 철거 해서 고물상에 갖다 팔았다. 그리고 마감이 안됐던 뒷턱과 가스렌지 자리 서랍장. 저거 미루고 미루다가 6개월이나 흐름;;;;;
원래 싱크대 뒷턱이 스토브까지 쭉 있는데 사용하다 보니까 큰 팬이나 냄비는 뒷 턱에 걸려서 사용하기가 불편... 그래서 어쩌지 고민하다가 학교에 톱이 있던 걸 기억해냄.

6개월 넘게 위태 위태하게 싱크대에 아무렇게나 올려져 있던 뒷턱 나무판을 지난 주에 가져가서 슬근슬근 톱질함. 켜는 톱니, 자르는 톱니. 오오 이게 바로 노작 중심의 실과 실습이로. 톱밥 모아서 본드로 뭉쳐로 봤지만 망함. 그냥 청소기와 쓰레기통 고고. 암튼 주사님 연장 덕에 톨님 자취집 셀프인테리어가 수월해짐

▼ 하지만 역시 마감이 엉성해서 톱질 끝부분에서 나무 뜯어짐. 자르고 남은건 대각선으로 눕혀서 실리콘 쳐발쳐발

▲ 이 서랍장이 마감을 늦췄던 주범.
치수는 정확하게 쟀지만 싱크대 상판 철거하는 과정에서 생각도 못했던 것들이 나와서 치수가 어긋났다. 그것도 아주 미세하게 한 5mm 정도? 그정도가 멀어서 레일에서 떨어짐. 그래서 왼쪽에 댔던 나무를 좀 당겨서 목공용 본드로 겨우 고정시켰더니 레일이 잘 물린다. 만세! 서랍 맞추고 나서 서랍 앞부분도 달아야 하는데 내가 목재 주문할때 무조건 싼걸로 했다가(요놈이 아마도 톱밥+본드로 만든 목재?) 무게가 엄청 무거워서 서랍 무게만으로도 위태한데 앞까지 달면 무너질까봐 그냥 바로 손잡이 달았다.
그리고 원래 싱크대 전체 하얀 시트지 다 바르려 했지만 귀찮아!!!!! 싱크대가 싼걸로 해서 그런지 겉 표면이 무광에 때 엄청 잘 타는 재질. 시트지는 더 때 타면 그 때 바르자.

☞셀프인테리어: 벽수전교체(관련 포스팅), 싱크대상판교체, 2단 양념레일망 설치
-사실 벽타일도 덧방 새로 하려 했으나 한 번 손대면 왠지 싱크대 전체 철거하고 덧방 말고 제거하고 다시 바르는 걸로 하고 싶어질까봐 참음. 그리고 타일을 지그재그로 붙이고 싶었는데 그러려면 타일 절단도 엄청해야하고.. 면적도 얼마 안되는데 따로 사람 부르기도 그렇고 그냥 나름 프로방스한 느낌으로 사용하기로 함.
뭐 생각해 보면 심즈에 저런 느낌의 벽타일이 있는 것 같기도 하고 ㅋㅋㅋㅋ



냉장고 얼굴쪽에 자석 붙이고 싶은데 그게 안되니 옆쪽에만 다닥다닥. 중간에 두브로니크 엽서는 현지에서 미국사는 베프에게 보낸건데 주소 잘못써서 반송되어 온 거다 ㅋㅋㅋㅋㅋㅋㅋ


암튼 주방 상판이 완성되니 마음이 엄청 편하다. 사실 아직 덜 된건 베란다 커텐. 베란다 천장이 콘크리트라서 드릴로 뚫고 칼블럭 박아야 한다. 관리사무소에서 드릴 빌리려고 하는데 귀찮아서 못가고 있음. 칼블럭이랑 커텐 레일은 다 사놨는데..
그리고 안방 침대 머리 위쪽에도 액자 채워서 달아야 하고 거실에 선반도 몇 개 달고 주방 개수대 위쪽에 보조등도 하나 달고 싶고 하지만 일단은 만족!

덧글

  • 알토란 귤 2015/12/21 17:12 # 답글

    크헉.. 어떻게 다 하셨어요?!!!
    힘 장사!!!
    깔끔하게 잘 하셨네요!!!!
    베란다 뚫고 커튼은 어떻게 달아. ㅠㅠ
    강인한 정신력!! 을 가지셨네요!!!
  • TORY 2015/12/21 23:44 #

    힘 장사!! ㅎㅎㅎ
    원래 이런거 저런거 다 뜯어 고치는 거 좋아해서.
    베란다 커텐은 과연 언제 하게 될런지 ㅠ
  • 2016/02/04 01:31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TORY 2016/02/04 10:26 #

    [팥빈]님,
    아일랜드 식탁은 주문 제작한거구요
    거실 식탁은 식탁 아니고 철제책상인데 식탁으로 쓰고 있어요~
    하도 오래되서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두닷에서 사려고 했더니 비싸서 파란들인가에서 샀습니다~
    사이즈는 1600*600 일거에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