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방 칼국수 얌얌쩝쩝

우리 유여사님께서 오늘은 칼국수 원츄라 하셔서 점심 먹고 왔습니다.
그래서 찾아간 곳은 뚝방 칼국수.



주변에 칼국수 집이 또 있는데 ㄷㅅ칼국수라는 곳은 하루 장사하고 장사 때려 칠 심산인지 맛도 없고 김치도 안주고..
이모랑 이모부 추천에 찾아간 곳이 뚝방 칼국수.


유여사님과 TORY는 해물파전 하나랑 칼국수 둘 시켰어요.







주문을 하면 바로 나오는 김치. 김치통에 담아서 나오고 파전을 시키면 간장종지도 함께 나옵니다.



짜지 않아 좋습니다. 다만 너무 매워요 ㅠㅠㅠㅠㅠ
개인적으로 매운걸 잘 못먹긴 합니다;;
그치만 아삭아삭 맛있어요























드디어 등장한 해물파전 님



크기에 놀라고 두께에 놀라고;;;; 엄청 큽니다. 가격은 5,000 원
새우도 있고 오징어도 있고 맛있어요!




















크기 비교샷. 정말 커요;
엄마 말씀이 동학사 밑에서는 한 2만원어치는 되겠다 하십니다.
그나저나 뒤쪽에 깁스 하신 유여사님 살짝;;














새우랑 오징어랑 풍부하게 들어있어요
그치만 둘이 먹기엔 양이 엄청 많습니다; 둘이 가면 칼국수 1인분만 시키셔야 할 듯.
아니면 넷이 가서 칼국수 3인분 시키고 파전 하나 시키면 맞을 것 같아요


엄마랑 저랑 먹다가 남겨서 포장해달라고 했습니다
파전은 거의 다 포장해 가더라구요






















연기와 함께 등장한 칼국수. 1인분에 4,000 원이고 칼국수도 양이 엄청 많아요.
그리고 쌀가루도 반죽에 쓰나봐요. 원산지 표시에 국내산 쌀을 사용한다고 되어 있었습니다.























여기 칼국수는 다 풍부하지만 특히 저 조개가 엄청 풍부합니다
바지락 건지는 재미가 쏠쏠~

국물도 시원하고 칼국수 가락도 맛있어요














개인 접시를 하나 더 주는데 그건 바지락 껍질 담는 용이고
다 먹고나면 저렇게 쌓입니다.
바지락 인심 풍부한 뚝방 칼국수












뚝방칼국수 위치는 가오동 사거리에서 금산방면으로 조금 가다가 첫번째 보이는 보행자 횡단보도에서 골목으로 우회전.
골목 들어서서 한 50m만 가면 좌측에 있습니다.
그리고 홈플러스 가오점 3층 푸드코트에도 뚝방칼국수가 있는데 주인이 같은 사람이래요.
유여사님 말씀이 맛도 똑같다고 하십니다.





덧글

  • 키마담 2009/01/23 16:05 # 답글

    역시...........서울이 아니군요 OTL
  • TORY 2009/01/27 22:20 #

    [키마담]님,
    서울이 아니네요 ;;
    가끔씩 음식 밸리 돌 때 여긴 지방이지.... 하며 좌절하는 제 모습과 흡사한 건가요? ㅎㅎ
  • 괴이한은영 2009/01/23 17:44 # 답글

    왜왜왜...!!! 저긴 서울이 아닌 건가요ㅠㅠㅠㅠ
    엉엉ㅠㅠ 미워욧ㅠㅠ (임마)
  • TORY 2009/01/27 22:21 #

    [괴이한은영]님,
    서울엔 맛집이 더 많으니까 뚝방칼국수마저 뺏어가려 하지 마세요 ㅎㅎㅎ
  • 리온 2009/01/23 22:12 # 답글

    스..승리의 해물파전인가여 T_T
  • TORY 2009/01/27 22:22 #

    [리온]님,
    인심 후한 해물 파전..
    저 가격이면 손바닥만하게 한 장 나오겠다 했지만
    예상을 뒤엎고 맛과 양을 모두 충족시켰답니다
  • 나나 2009/01/24 10:28 # 삭제 답글

    맛나겠다!!! 나도나도~!!!!! ^^*
  • TORY 2009/01/27 22:22 #

    [나나]님,
    담에 우리집에 오면 저거나 먹으러 가자!!!
  • Mizar 2009/01/24 21:27 # 답글

    해물파전이 너무 맛나 보입니다.. (물론 칼국수도 그렇지만..;ㅅ;)
    맛있는거 드신 것 같아 부럽네요..

    아참.. 설날 연휴 잘 보내세요~
  • TORY 2009/01/27 22:23 #

    [Mizar]님,
    명절은 잘 쇠셨는지요?
    저는 이제 막 파하고 일상으로 돌아온 느낌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Vincent 2009/01/25 00:28 # 답글

    와우! 와우~~!
    엄청난데요? 특히 전이 +_+乃
    5000원에 저렇게 주다닝...

    지금 대전에 내려왔는데 달려가고 싶은 마음이 한가득 입니다 ㄷㄷ..
    가오동.. 꼭 가고 말겠어용 +_+
  • TORY 2009/01/27 22:24 #

    [Vincent]님,
    설 연휴라 본가에 오셨나봐요-
    정말 착한 가격에 푸짐한 파전...
    우리 동네가 구석지고 촌이긴 하지만 기회되면 한번 들러보세요~
  • sincerity 2009/01/28 12:42 # 삭제 답글

    이름 촌시러
  • TORY 2009/01/29 22:42 #

    [sincerity]님,
    왜 정겹고 좋잖아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맨위로↑